티스토리 뷰

삼성전자를 어떻게 분석해야 할까? 부자집 막내 아들로 태어나 삼성 상회를 시작으로 성공을 이룬 이병철 일가, 일제 광복 후 적산 기업을 인수받아 성장한 기업이 이제 일본의 기업들을 넘어섰다. 


암울한 시대 정권의 도움과 비호로 성장했고, 독재 정권이 물러난 뒤에는 노조 없는 삼성을 기치아래 직원들의 착취로 현재에 이를 수 있게 됬다. 이런 역사를 가진 기업이기에 국가와 직원들의 희생으로 성장한 기업은 이제, 애플과 경쟁하고 일본의 자존심 소니마저 발아래 두는 기업이 됬다. 




독재 정권에 비유되는 삼성 어떻게 성장했나?

외형적으로나 내적으로 독재 정권에 비유 될 만한 반 민주적인 이 기업은 어떻게 성공했고, 어떤 시대적 과제를 앉고 있는지 살펴보도록 하겠다.


2011년 삼성이 선보인 갤럭시 노트에 대해, 해외의 유명 IT 전문 매체인 기즈모도(Gizmodo)는 “세계에서 가장 쓸모 없는 폰”이라는 악평을 쏟아 냈다. 이런 평가는 당시 삼성 제품이 가진 기술 수준이 어떤 것이었는지 알 수 있는 사례로, 하드웨어를 잘 만들지만 실제 사용자가 필요로하고 시장을 개척 할 수 있는 제품을 만들지 못한다는 불명예를 앉고 있었다. 


여기까지만 본다면 삼성은 더 이상 모바일 업계의 블루칩이 될 수 없을 것 처럼 보인다. 그런데불과 1년만에 이 평가가 잘못 된 것임을 스스로 증명해 냈다. 


갤럭시 노트는 1,000만대 판매고를 올렸고, 이후 출시 된 갤럭시 노트 2는 2,000만대 판매고를 올린 것이다. 


이 같은 삼성의 역설적 성공은 시장 전문가들의 분석이 잘못되서가 아니라 그들 스스로 끊임 없이 실패를 반복하며 자신들의 약점을 개선해 왔기 때문에 가능했던 일인데, 온라인 매체 슬레이트(Slate)는 ‘비범한 삼성(The Genius of Samsung)’ 란 기사에서 삼성의 성장 배경을 ‘반복시도 전략’(see what sticks: 시도와 실패를 반복하며 문제를 극복한다는 전략)에 의한 성공으로 규정하고 있다.


삼성 성공을 위해서는 바로 이 전략적 배경을 봐야 하는데, 그럴려면 삼성이란 기업의 성장 과정도 살펴봐야 한다. 



기업 철학 부족한 삼성의, 사업 다각화

해외 기업들은 일반적으로 자신들의 첫 창업 모토에 기반해 기업 가치와 철학을 발전시키며 성장 한다. 이는 서구 사회가 수백년을 거치며 산업화와 민주화로 사회적 기반이 구축되면서, 자연스럽게 기업의 가치를 고민하며 경영적 문제점을 찾고 개선해가는 사회적 시스템이 있었기에 가능했다.


하지만, 삼성은 성장 배경부터가 한국의 시대적 배경과 겹쳐지면서 이런 일반적인 기업 성장의 길을 걷기 힘들었다.


광복, 전쟁, 근대화 속에서 한국 사회가 빠르게 농업, 산업화, 정보화로 3세대에 걸쳐 전혀 다른 산업적 패러다임 전환기에 있었는데, 독재 정권의 특성까지 가미 된 사회 구조에서 서구 기업과 같이 성장 할 순 없었던 것이다. 


이런 상황적 배경이 복합적으로 작용하는 상황에서 살아남기 위한 시장 찾기가 시작 됬고, 삼성의 사업 다각화가 본격적으로 전개 됬다. 초기 삼성의 사업 다각화는 해외 대기업의 기업 철학에 따른 수직 계열화와는 거리가 있었던 것도 이런 시대적 배경 때문이다.


삼성은 수직 계열화가 아닌 성공 가능성 타진을 위한 시장 확인적 성격이 강했는데, 그렇게 투자한 시장에서 가능성을 보인 사업 아이템이 있을 경우 최대한 빠르고 단기에 시장에서 1위를 하는 전략을 선보여야 했다.


시장에서 경쟁자를 넘어서기 위해 경쟁자 보다 더 빠르게 출시하고, 문제점을 개선하며 시장 요구에 부흥해야 했다. 이것이 ‘반복시도 전략’(see what sticks)을 시도하게 된 배경이다. 이 전략으로 사돈 관계에 있던 LG (구 금성)가 석권하던 전자 시장에서 1위를 하게 됬는데, 지금까지 이어져온 것이다.



다각화 된 기업의 컨트롤을 위한 시스템 경영 돌입

사업 다각화는 삼성 상회를 시작으로 무역, 공산품 생산, 전자사업 등으로 문어발식사업을 확장해오게 되는데, 이렇다 보니 가업으로 볼 수 있는 배경이 없고 사업이 너무 다양해 지면서 철학이나 기업가치 발전이 아닌 시장 대응을 위한 시스템 경영을 구축하게 된 것이다.


스피드 경영도 이 시스템 경영에서 나오는 것이고, 결국 ‘반복시도 전략’(see what sticks)도 이 시스템에서 완성 된 것이라고 볼 수 있다. 


해외에서는 이런 기업 배경 때문에 근본 없이 성장한 기업이라고 비판하고 있는 것이다. 


삼성 입장에서는 치욕스런 분석일 수 있겠지만, 실제 삼성이 일본의 반도체 기업들을 넘어설 때도 그랬고, 모바일 시장에서 아이폰으로 촉발 된 모바일 위기를 해처 나올 때도 실패와 반복의 경험을 바탕으로 돌파구를 찾아왔기 때문에 반박하긴 힘든게 사실이다.


그리고 삼성이 모바일 시장 1위에 올라서자 비판하던 근본 없는 삼성의 경영 특성과 전략이 벤치마킹 대상으로 떠오르고 있다.


해외 기업들이 주목하는 ‘반복시도 전략’(see what sticks)의 백미는 애플과의 경쟁 과정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댓글
  • 프로필사진 하모니 해외에서 근본없는 기업이라고 비판한다고요? 그건 국내의 비판이라고 여겨지는데 2013.04.02 10:36 신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ystemplug.com BlogIcon 어설프군 YB 어설프군 YB 국내에서 그런 비판이 있었나요? ^^; 2013.12.20 14:15 신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v.daum.net/link/42423925?&CT=MY_RECENT BlogIcon 재꿀이 잘 보고 갑니다. 좋은 정보 감사드려요 2013.04.02 13:08 신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ystemplug.com BlogIcon 어설프군 YB 어설프군 YB 네.. 감사합니다. 2013.12.20 14:15 신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rgm-79.tistory.com BlogIcon RGM-79 약간 과학 이야기기도 하고 나름 역사문제이기도 한데
    진화나 발전이라는 건 다 합리성을 바탕으로 하나의 정답,
    정해진 길로 가는 것이 아니라
    여러가지 요소들에 의해서 달라지거든요.
    굳이 이야기한다면 자연선택이랄까..

    어떤 곳은 농경이 최적인데도 수렵만 하기도 하고
    어떤 곳은 부적합 한데도 굳이 농경하려고 애쓰기도 하고
    어떤 곳은 하다가 때려치기도 하고..
    사회과학적인 시각에서는 해석되지 않는 것이 많죠.
    어떤 부분은 과학적 사고로도 이해가 안될 겁니다.

    현재의 근접찰영이 아니라
    먼 곳의 별을 보듯 떨어져서 보면
    의외의 결과가 도출되는 것이기도 하고요.
    2013.04.02 13:44 신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ystemplug.com BlogIcon 어설프군 YB 어설프군 YB 네.. 그게 어려운 부분이 아닐지 싶네요. 상당수의 사람들이 대부분 근시안적 시각을 갖고 세상을 보기 때문에 저도 그런 범주에서 크게 벗어나지는 못하는 모양입니다. 2013.12.20 14:16 신고
  • 프로필사진 으음 역시 성공이 곧 왕도인가 봅니다. 비판 대상이던 면이 또 밴치마킹 대상이 되는 걸 보면.. 반대로 두바이가 잘나갈때는 두바이 성공 비결을 다룬 저서가 쏱아져 나오더니 금융위기 이후에는 두바이의 문제점이 부각되었죠 2013.04.02 16:20 신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ystemplug.com BlogIcon 어설프군 YB 어설프군 YB 그게 바로 종이 한장차이의 결과론이 아닐지 싶네요. 성공과 실패가 결국은 종이 한장 차이로 결론 나는 것인데.. 세상이 바라보는 눈은 그거 이상이란 생각이네요. 2013.12.20 14:16 신고
  • 프로필사진 1221 삼성은 단지 그들의 명이 아직 흥할단계라서 흥하고있는것일뿐. 그들이 무슨 대단한 기업가 정신이 있어서라고나 철학 또는 비젼이 있어서 승승장구하고있는것은 아니라고봅니다. 그들의 성공은 그들만의 잔치일뿐. 그 엄청난 이익으로 대한민국의 걸림돌이 되니 그것이 문제. 2013.04.02 16:22 신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ystemplug.com BlogIcon 어설프군 YB 어설프군 YB 저도 님 의견에 상당부분 동의 합니다. 다만, 반세기 한반도 역사에서 삼성이 과연 한국에서 망할일이 있을지 의심드는 것도 사실입니다. 2013.12.20 14:17 신고
  • 프로필사진 한마디만 하죠 강한놈이 살아 남는게 아니라

    살아남는 놈이 강하다

    기업의 흥망성쇠를 너무 단편적으로 판단하는것 같네요

    2013.04.02 19:38 신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ystemplug.com BlogIcon 어설프군 YB 어설프군 YB 살아 남는 놈이 강하다는 것에 동조하고 싶지 않습니다. 살아 남은 놈들에겐 다 이유가 있는 것이지요. 제 분석이 단편적이라 할지라도 그것을 단편적으로만 볼 이유는 아닌듯 합니다. 2013.12.20 14:18 신고
  • 프로필사진 중요한건 삼성이 더 뛰어나다는것
    이런 저런 말들은 예전이나 지금이나 끝이지 않죠

    재벌은 쓰레기라서 해체해야 된다느니

    오너경영보다 전문 경영인 체제가 낫다느니

    자칭 전문가들이 말같지도 않은 진리 설파하고 다니고

    그게 그 당시에는 진리로 받아들여지기까지 했죠

    하지만 지금은 어떤가요?

    재벌 해체하면 외국으로 다 넘어가고

    오너경영보다 전문경영인 체제가 뛰어나다는 말 하는곳 없죠

    입경영하는 전문가들보다 기본적으로 시장에서 직접경영하는 실무자가 더 잘알죠

    이건희 무시하는 애들 참 많지만(우리나라만)

    이건희는 세계에서도 손꼽히는 경영자죠(물론 인정하기 싫겠지만)

    경영능력 하나 만큼은 인정하고 들어가야지

    맨날 망한다 망한다 ;;;

    그 망한다는 기업 끌고 여기까지 왔으면 뭐가있는지도 좀 봐줬으면 좋겠네요
    2013.04.03 01:08 신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ystemplug.com BlogIcon 어설프군 YB 어설프군 YB 종이 한장 차이의 결과입니다. 망한다고 망하는게 아니라는 이야기죠. 2013.12.20 14:19 신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