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Think Tree/블로~깅!

마감이 임박한 것 같습니다.

어설프군 YB 어설프군 YB 2008.03.04 11:04

블로거 간담회에 참석할 인원이 거짐 다 찬것 같습니다.
예상보다 빠른 시간에 많이들 신청해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그런데 이번 간담회는 왠지 남다른 간담회가 될 것이란 생각이 자꾸 드네요.

이유는 기존에 블로그코리아에 관심을 갖어 주셨던 블로거분들중 블코2007 시사회에서
뵈었던 분들 이외에 새로 뵙게될 블로거 분들이 많은 것 같아서 입니다.

전 개인적으로 이런 모임이 단순하게 기업의 서비스를 소개하고 이를 고객에게 알리기 위한
마케팅적인 행사가 되어서는 안된다고 생각합니다.

해당 서비스를 개발/운영하는 기업에 관심을 갖고 있는 다양한 고객과
커뮤니케이션 하는 자리가 되어야 한다고 오래전부터 생각해 왔습니다.

또, 이런 과정을 회사 운영에 어려움이 따르지 않는 한도 내에서
자주 같는 것이 더 좋다라고 생각합니다.

이번 행사도 이런 취지에서 준비되는 만큼 많이 찾아주시고 달고 쓴소리 들려주시길 바랍니다.

2007년에는 너무나 짧은 시간안에 많은 것들을 이루어야 했기 때문에
회사 차원에서 아마 이런 모임을 기획할 여유가 많이 부족했던것 같습니다.

하지만 앞으론 블로거님들은 물론 기업들의 생각을 변화 시키기 위한 다양한 행사가
2007년 보다 많이 기획 될 것으로 예측됩니다.

어설프군은 현재 마케팅에 몸담고 있지는 않기 때문에 역시 이런 행사와 별도로
블로그코리아의 철학과 모토아래.. 새롭게 기획 개발중인 서비스를 사용자가 더 많이 이용할 수
있도록 준비하는 사명을 잘 수행해야 할것 같습니다.


여기서 미디어U와 블로그코리아란 서비스가 추구하는 이념(철학)을
잠깐 소개해 볼까 합니다.

미디어U와 블로그코리아란 서비스를 운영하는 기본적인 모토가 다양성에 바탕을 둔
서비스 운영/개발과 블로거들의 영향력 확대라고 생각합니다.

물론 기본적으로는 다양성과 영향력이란 의미 안에 양질의 컨텐츠 발굴과
이를 통한 블로거들의 영향력을 확대할 수 있는 Web2.0 정신에 걸맞는 플랫폼을
개발 연구한다는 의미가 숨겨져 있지만 크게는 아마 다양성과 영향력 확대란 문구로
표현될 수 있지 않을까 합니다.

그런 관점에서.. 단순하게 서비스가 성장하는 과정에서 고객을 배제하고
서비스 개발자 입장에서의 성장을 강조하는 것이 아닌 철저하게 기업의 입장을
소개하고 고객과 같이 서비스를 만들어 나가는 그런 기업문화를 저희 대표님이
꿈꾸고 계신것 같습니다.

이제 마무리를 지으며 몇자 적을까 합니다.

이번 행사에는 아마 새롭게 준비될 서비스에 대한 간략한 소개가 있을 것 같습니다.
시연까지 진행될 수 있도록 열심히 준비는 하는데.. 당일 시연 할 수 있을지는 확답드리지는
못 할 것 같습니다.

기존에 타 서비스가 제공하던 개념을 좀더 확장한 서비스도 있고, 새롭게 저희의 철학을 담고
준비한 서비스도 있습니다.

어느분이 이런말을 하셨어요.
올해가 블로그스피어 확장과 비즈니스 시장 형성의 원년이 될 것 같다고요.

맞는 말씀 인 것 같습니다. 그래서 저희도 올해 다른 서비스들과 차별화 하기 위해 많은
서비스를 기획하고 개발하고 있는 중입니다. 앞으로도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

그럼 블로거간담회에 신청하신 많은 분들 꼭 참석해 주시구요.
또, 앞으로도 블로그코리아의 발전을 위해 다양한 이야기 많이 전해 주세요.

신고
댓글
댓글쓰기 폼